제53회 대통령기 전국대학야구대회 경기 결과 (2019. 7. 12) - 보은스포츠파크
제53회 대통령기 전국대학야구대회 경기 결과 (2019. 7. 12) - 보은스포츠파크
  • 유현기 기자
  • 승인 2019.07.12 2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희대, 성균관대 물리치고 8강에 선착!
사진출처: 한국대학야구연맹, KUBF
사진출처: 한국대학야구연맹, KUBF

대회 5일차 충북 보은의 보은스포츠파크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53회 대통령기 전국대학야구대회 16강 전에서 전통의 대학야구 강호인 경희대와 성균관대가 맞붙은 결과 경희대가 31로 승리하며 8강에 선착했다.

 

경희대의 4학년생 선발투수 오지훈은 8 2/3이닝을 던지며 1실점으로 승리투수가 되었고, 이어 9회 투아웃 상황에서 오지훈에 이어 등판한 김철민이 한 타자를 잡으며 경기를 마무리 하였다. 성균관대는 3학년 투수 한차현과 2학년 주승우가 각각 절반씩 이어 던지며 경희대의 타선을 3실점으로 막았으나 경희대 투수 오지훈의 역투에 막힌 성균관대의 타선이 이들을 뒷받침 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당일 1경기로 치러진 32강전 영남대와 인하대의 경기에서는 영남대의 강력한 타선이, 강진호(3학년) 3명의 투수가 이어 던진 인하대의 마운드를 상대로 장단 10안타를 터뜨리며 112, 7회 콜드게임으로 경기의 승리를 영남대로 돌아가게 하였다. 영남대의 4학년 투수 김현제는 7회까지 완투하며 승리투수가 되었다.

 

이어진 32강전 두 번째 경기에서는 약 네 시간 반에 걸쳐 연장 12회까지 가는 접전 끝에 동국대가 한일장신대를 129로 물리치고 16강전에 올라갔다. 이날의 경기는 9회 초 동국대의 공격이 시작되기 전까지 한일장신대가 65로 동국대에 리드하고 있었으나, 동국대의 끈질긴 타선이 9회 동점을 만들며 연장으로 들어간 후 12회 초 공격에서 대거 6득점 하며 경기를 반전시켰다. 이어진 12회 말의 공격에서 한일장신대 역시 3득점하며 분전하였으나, 이미 크게 벌어진 점수 차를 따라가기에는 역부족이었다.

 

16강전 1경기 - 경희대() 3 : 1 성균관대()

1

2

3

4

5

6

7

8

9

합계

경희

0

0

1

0

1

1

0

0

0

3

성균관

0

1

0

0

0

0

0

0

0

1

승리투수: 오지훈(경희대)

패전투수: 한차현(성균관대)

 

 

32강전 1경기 - 영남대() 11 : 2 인하대() - 7회 콜드게임

1

2

3

4

5

6

7

8

9

합계

영남

1

0

3

2

1

4

0

-

-

11

인하

1

0

1

0

0

0

0

-

-

0

승리투수: 김현제(영남대)

패전투수: 강진호(인하대)

 

 

32강전 2경기 - 동국대() 12 : 9 한일장신대()

1

2

3

4

5

6

7

8

9

10

11

12

합계

동국

2

2

0

0

0

0

0

1

1

0

0

6

12

한일장신

2

3

0

0

0

0

0

1

0

0

0

3

9

승리투수: 고경민(동국대)

패전투수: 허준혁(한일장신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