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헌액식” 개최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헌액식” 개최
  • 유현빈 기자
  • 승인 2019.12.01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26일 서울올림픽파크텔서 개최, 올해 선정자는 산악 엄홍길 대장
엄홍길 2002년 에베레스트등정
엄홍길 2002년 에베레스트등정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는 11월 26일(화) 15시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헌액식」을 개최했다. 올해의 스포츠영웅은 산악인 엄홍길(59) 대장이다.

엄홍길 대장은 1988년 히말라야 에베레스트 등정 및 2000년 히말라야 8,000미터 14좌 완등에 이어 2004년 얄룽캉봉, 2007년 로체샤르에 올라 세계 최초로 16좌를 완등 하였으며, 그의 도전 정신이 우리 국민 모두에게 희망을 준 점을 높이 평가받아 ’2019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으로 선정된 바 있다.

헌액식은 식전 공연, 역대 영웅 소개, 김진호 영웅 평전 전달, 헌액식사, 스포츠영웅 선정 보고, 축사, 엄홍길 영상 상영, 헌액패 수여, 국가대표 편지 낭독, 축하공연 및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되었다.

2020년 창립 100주년을 맞는 대한체육회는 스포츠를 통해 선수 및 청소년들의 롤 모델이 되고, 대한민국의 국위를 선양하여 국민들에게 큰 기쁨과 희망을 안겨준 체육인을 예우하기 위해 2011년부터 스포츠영웅을 선정해왔다.

역대 대한민국 스포츠영웅 선정자는 ▲2011년 故손기정(육상), 故김성집(역도), ▲2013년 故서윤복(육상), ▲2014년 故민관식(스포츠행정), 장창선(레슬링), ▲2015년 양정모(레슬링), 박신자(농구), 故김운용(스포츠행정), ▲2016년 김연아(피겨스케이팅), ▲2017년 차범근(축구), ▲2018년 故김일(프로레슬링), 김진호(양궁) 등 12명이다.

‘세계 최초 히말라야 16좌 완등’
엄홍길 
(산악, 59세)
 [주요업적]
 • 1988년 에베레스트 등정
 • 2000년 히말라야 8,000m 고봉 14좌 완등
 • 2004년 히말라야 얄룽캉봉(8,505m) 15좌 완등
 • 2007년 히말라야 로체샤르(8,400m) 올라 세계최초 16좌 완등
 [상훈]
 • 1989년 체육훈장 거상장 수상
 • 1996년 체육훈장 맹호장 수상
 • 2001년 체육훈장 청룡장 수상

엄홍길
엄홍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